Top
로그인 | 회원가입 | 예약확인

플래닛월드투어

  • 커뮤니티
  • Community
고객센터
070-7124-1400
Fax 02-6919-2445
touralbum@naver.com
AM 09:00 ~ PM 18:00
(점심시간 12시~13시)
토,일요일,공휴일은 휴무입니다.
입금계좌안내
한국씨티은행
179-00393-243-01
예금주 : (주)플래닛월드투어
예약금은 요청일 기준 3일 이내에
입금해 주셔야 실예약으로 확정
됩니다.
여행블로그
전지역
스리랑카  몽골  일본  러시아  필리핀  베트남  부탄  영국  터키  캐나다  프랑스  싱가포르  타이페이  중국  기타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20      조회 : 658
남아메리카 즉 라틴아메리카의 슬픈 식민지 역사는 1484년 대서양 탐험 프로젝트를 포르투갈 왕에게 제안했다 거절 당한후 스페인으로 건너가 성직자들의 도움으로 여왕 이사벨 1세 후원을 얻어내 대서양 탐험에 나선 콜롬버스가 1492년 10월 12일 바하마제도에 이어 쿠바에 상륙하며 시작된다.     당시 서양의 시대상황은 제4차 십자군전쟁을 후원하던 베네치아공화국은 이슬람 도..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18      조회 : 659
Angel Has Fallen   전쟁은 허리우드 액션영화의 주요 테마이다. 미국대통령은 언제나 세계를 구하고 주인공은 대통령을 보호한다. 민간 군수업자들이 세계전쟁을 좌우하는 시대가 되었다.   국제전쟁 배경은 석유에너지와 소재자원, 그리고 군수업자의 전쟁자체가 대부분이다. 여행을 하다 보면 천연자원이 풍부한 국가 국민들 삶은 고단하다.  볼리비아는 남미국가 최초..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16      조회 : 742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나미비아 해변에는 남극에만 사는 펭궨이 살고 있다. 아프리카 펭귄으로 불리는 종류로 키가 6~70cm 무게가 약 5kg 나가는 작고 귀여운 종류이다. 아프리카 펭귄은 19세기가 시작할 무렵은 약 4백만 마리가 있었으나 1910년경에는 약 1.5백만 마리로 갯체수가 급속히 줄었으며 20세기 말에는 10만 마리로 산업화전 보다 약 95%의 갯체수가 줄어 들었다,     남아..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12      조회 : 638
검은 대륙 아프리카는 아직도 식민지시대의 아픔이 현재 진행형이다. 아프리카 대륙의 주인들인 대다수 아프리카 흑인들의 생활 환경은 나아지지 않고 있다. 남아프리카 지역의 식민지역사는 1488년 포르투갈의 탐험가 바르톨로메우디아스가 아프리카 대륙에 있다는 기독교국가 에티오피아를 발견하라는 국왕의 명령으로 항해를 떠나 아프리카 대륙 끝을 발견하고 "폭풍의 곶"으로 이름을 지었으나 이후 국..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10      조회 : 673
케이프타운의 워터프론트는 식민지시대 인도양과 대서양을 왕복하는 무역선들의 기항지로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금광이 발견되면서 크게 성장하였다. 1860년 빅토리아(Victoria)여왕의 두번째 왕자인 17살 해군사관학교 생도 알프레드(Alfred)가 영국왕실의 일원으로는 최초로 방문하였다. 이후 해군기지가 선설되었고 지역의 이름도 어머니와 왕자의 이름을 따서 지었다. Victoria & Alfred (V..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10      조회 : 679
아프리카대륙의 최남단은 아굴라스곶(Cape Agulhas)으로 불리는 곳으로 희망봉(Cape of Good Hope)에서 서남쪽으로 150㎞ 떨어진 곳에 있다. 그러나 이곳이 희망봉으로 불리게 된 사연이 있다. 최초로 1488년 포루투칼 항해자 바르톨로메우디아스가 아프리카에 있다는 전설속의 기독교국가 에티오피아로 대서양에서 가는 항로를 개척하다 발견하고 수세기 동안 이곳이 워낙 폭풍이 심하고 해변에 숨겨진 ..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09      조회 : 565
두개의 대양 아쿠아리움(The Two Oceans Aquarium)은 1995 11월에 최초 오픈한 해양수족관이다. 수족관의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인도양(Indian Ocean)과 대서양(Atlantic Ocean)이 만나는 아프리카대륙 최남단 케이프타운 워터프론트(Waterfront)에 위치해 있다.     두 대양의 다양한 바다생물식구 약 3,000마리가 거주 중이다. 가족여행으로 청소년을 동반하고 남아프리카 케이프..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09      조회 : 591
네덜란드인 얀반리베크가 동인도회사 무역선 4척을 이끌고 1652년 4월 6일 테이블 만에 도착 케이프타운으로 이름지으며 남아프리카의 식민지 개척역사가 시작된다. 이후 1657년에 처음 네델란드계 정착민이 케이프에 이주한다. 인도네시아 지역 향신료 무역을 주로로 하고 있던 동인도회사의 중간 화물거점 도시로 성장하게 된다. 이후 프랑스에서 종교적 탄압을 받던 개신교도들인 위그노파 1888~89년 수..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08      조회 : 646
아프리카대륙의 중앙 콩고분지에 살던 사람들이 기원전 800년경에 새로운 정착지를 찾아 떠나며 스스로를 “반투(Bantu)” 라고 불렀다고 한다. 그 뜻은 “인간” 이다.      인간은 살며 많은 결정을 해야 한다. 거의 전지구적인 이동 거리를 사는 현대인들은 결과가 절망적인 결과를 가져오더라도 많은 결정을 해야 한다. 특히 주체적인 삶을 살아 가는 사람들은 자기 삶을 바꾸는..
작성자 : 한재철      등록일 : 2021-05-07      조회 : 618
  역사를 바로 배울 기회가 없었던 우리나라 교육환경으로 해외여행을 떠나는 대부분 장년층들은 서양문화를 높게 보는 일방적인 학교 교과서로 교육 받고 자랐다. 서양과 미국은 우리나라가 배워야 할 것이 많은 소위 선진국 이라는 나라들로 포장이 되어 무조건 훌륭한 제도와 문화가 있다고 교과서에 나와 있었다. 스스로 서양이나 미국 역사에 대한 지식을 얻기 위한 노력을 하지 않고 교과서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상호명 : (주)플래닛월드투어   |   대표이사 : 한재철    |   사업자등록번호 : 104-86-46393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20-서울종로-1783호   |   관광사업등록증 : 제2020-000042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5길 25, 하나로빌딩 808호-810호 (인사동)   |   Tel 070-7124-1400   |   Fax 02-6919-2445
개인정보보호관리책임자 : 한재철  (touralbum@naver.com)